Updated : 2023-02-08 (수)

(상보) 12월 외화예금 1109.8억달러로 전월비 35.9억$↑...역대 최대 경신 속 4개월째 오름세

  • 입력 2023-01-25 12:00
  • 김경목 기자
댓글
0

자료=한국은행 '2022년 12월중 거주자외화예금 동향'

이미지 확대보기
[뉴스콤 김경목 기자]
지난 12월말 거주자외화예금이 1,109.8억달러로 한달만에 역대 최대 규모를 경신했다.

한국은행이 25일 발표한 '2022년 12월중 거주자외화예금 동향'에 따르면 지난 12월말 외국환은행의 거주자외화예금은 1,109.8억달러로 전월말 대비 35.9억달러 증가했다.

앞서 11월말 거주자외화예금은 1,073.9억달러로 2012년 6월 이후로 10년 5개월만에 역대 최대를 기록한 바 있다. 11월말 외화예금에 앞선 최대 규모는 2021년 11월말 1,030.2억달러였다.

거주자외화예금 규모는 최근 4개월 연속 오름세를 나타냈다.

지난 9월 전달보다 12.3억달러 늘어난 895.0억달러로 한달만에 증가로 전환했다. 이후 10월 81.5억달러, 11월 97.4억달러, 12월 35.9억달러 각각 증가해 4개월 연속 오름세를 이어갔다.

통화별로는 달러화예금 및 유로화예금이 전월말 대비 각각 18.6억달러, 9.9억달러 증가했다.

한은은 "달러화예금의 경우 경상거래 대금 예치, 해외직접투자 자금 일시 예치 등 기업을 중심으로 증가했다"며 "유로화예금은 일부 기업의 수출 결제대금 예치 등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은행별로 보면 국내은행(1,000.0억달러) 및 외은지점(109.8억달러)이 각각 20.3억달러, 15.6억달러 늘었다.

주체별로는 기업예금(961.0억달러) 및 개인예금(148.8억달러)이 각각 32.8억달러, 3.1억달러씩 증가했다.

김경목 기자 kkm3416@newskom.co.kr

< 저작권자 ⓒ 뉴스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